7080 추억거리

추억의 가락국수 !! 충주 용원휴게소

전체 물건 문화 CF 내사진 도트사진 영화에서 장소 기타
등록일 :

가락국수가 맛있었던 충주 용원휴게소

가락국수가 맛있었던 충주 용원휴게소. 같은 추억을 공유하신 분들을 위해 글을 작성해 보겠습니다.

저수지를 바라보며 국수한그릇 하던 그때가 기억납니다. 성남에서 문경으로 일년에 몇번씩 가다가 들른곳. 제가 국수를 좋아해서 아버지께서 이곳은 꼭 들르셨죠. 선택이 아닌 필수였던곳. 지금은 ...

당시 국수가 부활한다면 어떨까 이런 생각이 들기도 합니다. 가능할까요 ... 어묵도 같이 팔았었죠. 국수 한그릇씩 그리고 어묵하나 시켜서 같이먹는 적절한 조합이었죠. 어렸지만 이곳의 국수는 국물까지 다 먹었습니다. 엄청 배불렀죠. 전 멀미가 심해서 문경새재를 넘을때 토한 기억도 많은데요. 국수가 .. 읍읍 .. 멀미 할 것을 알지만 그래도 용원휴게소 국수는 꼭 먹어야 했습니다. 나이들면서 멀미는 없어지더군요.

그런데 언제인가 국수맛이 변한것 같다는 느낌을 받았었습니다. 평소 넣지않던 김가루가 추가가 되었었고.. 김가루는 다른 맛을 없애버리기도 하죠.

용원휴게소 가락국수의 핵심은 특유의 둥글면서 엄청 쫄깃하지도 퍽퍽하지도 않은 중간쯤 되는 식감의 면과 (요즘 휴게소 우동면과는 확실히 다름) 둥글게 잘라넣은 파와 국물 이거면 충분했죠. 아 ...

어린 시절이라 기억의 왜곡이 있을수도 있지만 암튼 이곳은 손님들이 어마어마 했고. 국수를 쌓아놓고 바로바로 팔았습니다. 면도 좀 특이했던것 같은데. 완전쫄깃 그런면은 아니고 둥글고 좀 두꺼웠습니다. 주방에 면 뽑는 기계를 본 기억도 납니다. 직접 뽑은거죠.

다시 느껴보고 싶은데 이젠 안되는 것일까요 .. 당시 레시피를 아시는 분들이 세월의 무게를 견디셨을지.

약간의 글과 지도를 추가했습니다. 생각날때마다 조금씩 작성하겠습니다.

다시 먹어보고 싶습니다. 용원휴게소 가락국수 부활프로젝트!! 누가 좀..

저도 여기 가락국수가 생각나서 검색하다가 글보고 반가움에 댓글 남깁니다. 저희는 안양에서 할아바지댁인 상주 갈때 항상 여기를 지나서 꼭 한그릇씩 하고 가는곳이었어요...25년 가까이 지났지만 아직도 생각나는 맛이네요... 문경세재 꼭대기 휴게소는 아직 있을런지.. 터널 뚫려서... 없어진지 한참 되었을수도 있겠네요...

안녕하세요? 나그네님 글을 너무 늦게 봤습니다. 죄송합니다. ㅠㅠ
저도 거기서 먹던 그 맛이 잊혀지지 않습니다. 그립기도 합니다.

그리고 문경새재 휴게소는 아직 있습니다. 아마 없어질뻔 했었습니다.
국토종주 자전거길이 문경새재를 넘어 완공 되었고, 이건 완전 뜻밖이었죠.
관광으로 올라오는 차들도 있다보니 그런것 같습니다. 예전 같지는 않지만 건재하고 있습니다.

용원휴게소 가락국수 부활프로젝트 같은거 있었으면 정말 좋겠습니다. ^^;
방문 감사드립니다 !!

댓글 쓰기

이름 : 패스워드 :

용원휴게소 위치

지도 새창으로 보기
용원휴게소가 있었던 곳을 지도에 표시해 보았습니다. 위성 사진으로 보면 현재 건물은 없는것 같습니다. 새로운 길이 생기면서 자연스레 차량 통행이 뜸해져 결국에는 사라지고 말았지만. 어린 시절 추억의 맛과 기억이 남아있는 장소로 가끔 생각이 납니다.

비슷한 경험과 기억을 가지신 분들이 있으리라고 생각됩니다.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 쓰기

이름 : 패스워드 :

용원휴게소 위치 로드뷰와 위성사진

위성 사진 (다음 지도)

로드뷰, 야적장이 되었네요. (네이버 로드뷰)

개인적인 사진도 몇장 있는것 같은데요. 찾으면 올려보겠습니다.

※ 이 글은 에 추가 되었습니다.

너무 그립네요... 용원휴게소 우동 ㅜㅜ

시골이 문경쪽이라,,, 90년대 중고딩 시절에 동서울에서 버스를 타면 무조건 충북쪽에서 국도로 들어섰고 꼭 용원휴게소에 15분정도 정차했어요 ㅎㅎ

바로 후다닥 탑승 늦지 않으려고 우동 빨리 먹고 그랬는데... 너무 기억 납니다...

며칠전 어머니랑 옛날 얘기하다가,, 용원휴게소 우동 얘기가 나와서 너무 반갑게 추억돋는 얘기를 했죠 ㅎㅎ

요즘은 중부내륙 덕택에 문경 상주 이쪽 방면은 휴게소도 안들리고 다이렉트로 빠르게 가죠 ㅎㅎ

용원휴게소좀 찾아보려고 아무리 네이ㅂ에 검색해봐도 없길래 구글에서 검색하니깐 이런 반가운 글이 ㅎㅎ

결국 사라진거군요 ㅜㅜ

글 감사드립니다. 저와 비슷한 나이대 이신것 같습니다. ^^*
요즘으로 치면 휴게소 맛집 이었을텐데 인터넷 같은게 없던 시절이라 ..
아는 사람만 아는 선에서 흥하다가 사라졌죠 ... ㅠㅠ
저도 부모님과 그 근처 지날때면 자주 이야기 합니다.

그래서 올려본 글인데 같은 추억을 공유하신 분들이 계셔서 기쁩니다. ㅠㅠ..
아련한 맛인데 꼭 그 때 그맛을 다시 느껴보고 싶습니다.
분명 꽤 맛있었던걸로 기억이 되고.
다시 그때 그 맛으로 부활이 된다면 어떨까 가끔 생각해 봅니다.

그리고 네이버는 특정 분야는 검색이 영 별로 안좋은것 같습니다.
구글은 원하는걸 잘 찾아주는데 말이죠.

혹시나 하는 생각이지만 그 가락국수
누군가가 부활시켜서 사업화 어떨지 생각도 해봅니다. ^^;;
그런일이 생긴다면 저는 먹으러 가볼겁니다. ㅎㅎ
방문 감사드립니다 !!

제 고향이 문경인데 용원휴게소에서 저수지낚시터를 바라보며 먹던 가락국수의 전설적인 맛을 아직도 잊지 못하고 있습니다. 그때당시 기억으로는 국밥 토렴하는것처럼 면을 국물에다 여러번 담궜다가 주신걸로 기억이 나네요 올려주신 사진덕에 옛생각에 잠겨봅니다. 감사합니다. 가락국수 장사하시던 사장님도 어딘가에서 건강히 계실거라 믿습니다~

댓글 감사드립니다 ^^ 저는 아버지 고향이 문경이십니다. 그래서 어릴때 자주 들렀던 휴게소입니다. 여기 가락국수는 정말 인생국수 입니다. 비록 세월의 변화를 견디지는 못했지만 용원휴게소를 아시는 많은 분들께 추억으로 남아있는것 같습니다. 이 글도 생각보다 많은 분들께서 방문하시고 글도 남겨 주셨습니다. 정말 그때 가락국수 하셨던 분들 다시한번 도전해 보시면 어떨까 생각해 보기도 합니다. 안되겠죠. ^^;;; 같은 추억 가지신 분들께 감사의 말씀 전해드립니다 ㅠㅠ

댓글 쓰기

이름 : 패스워드 :

용원 휴게소 사진 발견 (스캔) - 에 추가된 내용

용원휴게소를 배경으로한 사진을 찾았습니다. 필름카메라로 찍은 사진을 스캔했습니다. 아쉽게도 휴게소가 전부 보이지는 않네요. 사진은 얼굴을 지우고 올려보았습니다. 부모님께서 친척분들과 문경에 가시던 날이며 휴게소에 들렀을때 찍으신 사진입니다.

날짜는 입니다. 당시까지만 해도 휴게소가 있었군요. 기억으로는 맛도 조금 변한것 같았고. 그리고 새로운 길이 생기면서 손님도 많이 줄었던 시기입니다.

결국에는 기억으로만 남는군요. 그나마 사진이라도 한장 있네요. ㅠㅠ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 쓰기

이름 : 패스워드 :

더 크게 보기

용원 휴게소

이 사진이 기록의 전부입니다.
나머지는 기억으로 대신해야겠네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 쓰기

이름 : 패스워드 :

용원휴게소 위치 근황

촬영일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 쓰기

이름 : 패스워드 :